ABOUT CEO

Who is she ??

세라 인터내셔널의 대표이자 총괄 디자이너인 황희대표는 원래 경영학도였다. 이화여대에서 박사 과정을 밟고 있던 그녀는 자신의 꿈을 실현하기 위해 대학원을 그만두고 영국행을 택했다.
영국에서의 삶은 그녀를 유럽의 예술과 한국의 정서를 접목한 새로운 문화 패러다임을 만들고 이를 핸드백 디자인에 적용함으로써 기존의 핸드백브랜드와는 차별화된 ‘쿠작‘이란 브랜드만의 독특함을 표현하게 되었다.
체인지백이라는 개념은 핸드백에서의 센세이션을 불러 일으켰고 그녀 특유의 개성과 독특함이 묻어나는 디자인, 뛰어난 색상 배치는 “쿠작”만이 가질 수 있는 개성을 연출해 냈다.
그리고 실용적인 외피 체인지 백은 한국 뿐만이 아니라 세계 여러 나라에서도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외피가 체인지 되는 디자인을 개발해 특허를 받았으며 특히 유명 패션니스타, 패션 블로거들 사이에서 그녀의 백은 이제 '잇 아이템'이 되었고 이미 두터운 마니아층이 형성되고 있다.